사회

유관기관·단체 협력 폭설·한파 사전대비

최고관리자 0 47

 9cdd49c03e1b077d9a5fbc6dfdcfca4e_1544080404_4452.jpg 


남원시는 겨울철 대설 및 한파 등 자연재난에 대비 유관기관ㆍ단체와 협력하여 피해예방에 노력하고 있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10월 15일 재난상황실에서 남원경찰서, 남원소방서, 지역자율방재단, 대한적십자봉사단 등 유관기관·단체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실시하여 대설 및 한파 등 기상 특보가 발효되거나 이에 따른 피해 발생으로 남원시 재난안전대책본부가 가동될 경우 파견근무 등에도 적극 협조하여 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대설로 인한 피해예방을 위해 미끄러짐 위험이 있는 시내도로 22개소에 미끄럼 주의 안내표지판 설치, 읍면동 주요 도로변에 모래주머니 2만매 비치, 주요도로변 제설작업을 위한 제설자재(염화칼슘 200톤, 소금 1,800톤, 친환경 제설제 500톤) 구입·배부 및 취약지역에서 주민들이 직접 제설작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염화칼슘 2,087포(25kg/포)를 구입해 23개 읍면동 341개 마을에 비치했다.


  이와 함께 시는 제설 차량 진입이 어려운 이면도로, 보도, 주택 골목길 등 취약구간에 대한 시민의 자율적이며 신속한 제설작업이 되도록, 시내 7개동 21개소에 제설도구함 및 제설도구 비치하여 낙상사고 등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대책을 세웠고, 내 집·내 점포 앞 눈치우기 실천을 위해 24개소에 현수막 게첨과 전광판 게시, 리플릿 배부 등 지속적으로 홍보에 힘쓰고 있다.


 또한 폭설 시 지역자율방재단, 대한적십자사 남원지구협의회, 남원남성의용소방대 등 8개 단체와 함께 제설장비 진입이 어려운 마을안길, 도보 등 15개 구간에 제설작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상수도관 동파방지, 농축산시설 및 농작물 피해예방,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인명피해 예방 등을 위한 홍보활동에도 주력할 계획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