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지자체협력사업평가“대상”수상 영예

최고관리자 0 28

지난 6일 남원시와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 박해근)이 6일 농협중앙회에서 주최한‘2018 지자체협력사업 우수조직평가’결과, 전국에서‘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 상은 지자체와 연합사업조직(조공법인)의 정책사업 공동추진, 공동브랜드 육성, 지자체 협력도 분야를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전국에서 우수한 지자체에 주는 상이다.


남원시가 수상한 ‘대상’은 본 평가의 최고상으로써 부상으로 상금 100만원을 받게 되며, 특전으로는 선정된 지자체의 연합사업조직에 2019년 경제사업활성화기금으로 500만원이 지원된다.


이번에 남원시와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약칭‘남원조공법인’)은 농산물통합마케팅 공동추진, 남원농산물 공동브랜드 ‘춘향애인’육성을 비롯하여 도농인력지원센터운영, 농기계작업단운영 등 남원시와 남원조공법인이 함께 협력하여 농가소득향상과 농가일손부족 해결에 적극 노력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특히,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남원시의 적극적인 지원과 남원조공법인을 중심으로 한 농산물 통합마케팅에 적극 참여한 농가와 참여조직의 땀과 노력이 결실을 맺은 것이다.

남원시는 2013년부터‘춘향애인’공동브랜드와 농산물통합마케팅전문조직인‘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을 적극 육성·지원해 농산물의 품질관리와 마케팅에 중점을 둔 농산물 산지유통 시스템을 갖춰 농산물 통합마케팅사업을 추진해 왔다.


특히, 남원시조공법인의 금년도 남원시 농산물 통합마케팅 매출실적은 11월 말 837억원으로, 올해 말에 840억원이상 매출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는 농산물 통합마케팅 원년인 2013년의 매출실적인 600억원보다 월등히 향상된 수치로 전국 시·군 단위 지자체중 최고로 인정받는 통합마케팅 조직이다.


남원시는 다변화하고 있는 국내외 농산물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통합마케팅 활성화를 통해 농가소득이 향상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하며, 생산농가에 농산물 통합마케팅에 적극 참여해줄 것을 당부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