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정

전북도, 민선7기 공약사업 본격 추진한다

최고관리자 0 81

민선7기 비전 및 5대 도정목표 실현을 위한 
11개 분야 101개 사업에 총 10조 1,431억 원 투자



도정운영 및 전북발전의 토대가 될 민선7기 송하진호의 공약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전북도는 24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민선7기 첫 번째 공약사업 자문평가단 회의를 개최하고 11개 분야 101개 공약사업에 대한 세부 실천계획을 심의 확정했다.


11개 분야 101개의 공약을 실현하기 위한 총 사업비는 10조 1,431억 원으로 그중 기 투자액은 11,333억 원(11.2%), 임기 내 67,675억 원(66.3%), 임기 후 22,423억 원(22.4%)을 투자할 계획이다.


이번에 확정된 공약 실천계획은 성장(成長)과 도민행복(道民幸福), 균형 발전(均衡發展)에 방점을 두고, 민선6기에 추진했던 정책의 발전적 진화를 통해 2023 새만금 세계 잼버리 성공과 전북대도약 시대를 열어나가겠다는 송하진 지사의 도정 운영철학이 담겨져 있다.


또한 끊임없이 고이고 끊임없이 솟아나는 전북발전을 위해 샘정자(井) 4권 4축 전북발전 모형을 제시했다.
새만금권, 혁신도시권, 동부권, 서남권은 혁신성장이 4대권이 되고, 새만금 혁신도시동부권축, 내륙혁신도시중심축, 동부덕유산권축, 서남부지리산권축 4축은 성장축으로 하여 14개 시군의 특성화 사업들을 4대권 4대축으로 촘촘히 연결했다.


전북도는 그동안 공약사업 실천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시군, 유관기관, 분야별 전문가 등 각계의 의견을 수렴하여 실천계획(안)을 마련하고, 2차례에 걸친 자체 검토회의를 통해 공약의 타당성, 실현가능성, 재원조달 방안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고 세부내용을 조정했다.


또한,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사무총장 이광재)에 의뢰해 일반도민 대표로 공약사업 도민평가단을 구성하고 3차례의 회의를 통해 모두 64건의 개선권고안을 수렴해 실천계획을 수정·보완했다.


전북도는 앞으로, 민선7기 전북발전 비전인 아름다운 山河 웅비하는 생명의 삶터, 천년 전북!을 구현하고 ▲삼락농정 농생명 산업, ▲융복합 미래신산업, ▲여행체험 1번지, ▲새만금시대 세계잼버리, ▲안전·복지·환경·균형 등 5대 도정목표를 달성하고 이의 구체적 실현을 위해 11개분야 101개의 공약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전북도는 공약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국비 등 사업비 확보가 중요할 것으로 보고 정치권 및 시군과 긴밀히 공조해 필요한 예산은 반드시 확보할 계획이다.


또한, 사업추진과정에서 간담회, 보고회, 설명회 등 도민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법률 및 조례 제·개정 등의 제도개선을 조기에 완료해 공약사업의 실행력을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송하진 도지사는 “민선7기 공약은 지난 4년간 보고, 듣고, 경험했던 것들을 바탕으로 도민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최대한 담아내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하고, ”민선6기에 추진했던 정책의 발전적 진화를 통해 전북 대도약의 주춧돌을 놓음으로써 성공과 행복의 나무가 뿌리를 내리고 열매를 맺을 수 있도록 각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마련한 공약사업 실천계획은 최종 수정·보완 작업을 거쳐 11월중 전라북도 누리집(jeonbuk.go.kr)을 통해 공개하고, 공약사업 추진상황에 대해서도 분기별로 평가를 실시해 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