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

독거노인친구만들기 사업 장관상 수상

최고관리자 0 50

 9cdd49c03e1b077d9a5fbc6dfdcfca4e_1544080488_2868.jpg 


남원시노인복지관이 지역사회 독거노인의 우울증 경감 및 고독사와 자살을 예방하고 사회관계망을 확대해 독거노인의 상호돌봄체계 형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남원시노인복지관은 지난 2014년부터 남원 지역 어르신들의 정신건강 도모 및 상호돌봄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보건복지부 공모사업‘독거노인친구 만들기 시범사업’에 선정된 이후 매년 공모 응시 선정돼 연 5000만원(국비 35, 시비 15)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추진하고 있으며 전국 80개 기관(전주,군산,익산,남원) 중 사업의 성과를 인정받아 전국에서 4개 자치단체가 수상했으며, 전북에서는 최초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게 됐다.


  독거노인친구 만들기 사업은 매년 60명의 어르신을 대상으로 독거노인에게 믿고 의지할 수 있는 1명 이상의 친구를 만들어 주어 독거노인 우울증 경감 및 독거노인의 고독사 및 자살을 미연에 방지 하고자 추진하고 있으며, 은둔형 고독사위험군, 활동제한형 자살위험군, 우울형 자살위험군 3집단으로 분류하여 개인별 사례관리, 우울증 진단 및 투약, 자조모임, 집단치료, 집단활동 프로그램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읍면동사무소, 의료기관, 마을 통·리장, 이웃주민, 유관기관, 후원자 등과 협력으로 대상자 발굴 및 독거 어르신의 안전을 관리하고 있으며, 독거 어르신의 프로그램 참여와 자조모임 등을 통해 대인관계, 사회관계를 형성하고 마을 내에서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친구를 만들어 독거노인의 우울감 해소 및 고독사, 자살 예방을 위한 상호 돌봄체계를 구축한 노력의 결과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